딥노이드, 루닛, 뷰노와 ‘의료 AI 생태계 조성 및 사업 협력을 위한 협약(MOU)’ 체결

의료 AI 산업 활성화를 위한 공동 의료 AI 솔루션 사업 및 마케팅 활동 진행

의료 기관 맞춤형 의료 AI 패키지 상품 개발을 통한 시장 경쟁력 제고

전문가로 구성된 의료 AI 전문 협의체 통해 의료 AI 서비스 생태계 조성 및 확산 노력키로

 

왼쪽부터 SK(주) C&C 김완종 Digital New Biz. 부문장, 뷰노 이예하 대표, 루닛 장민홍 최고사업책임자, 딥노이드 김태규 전무이사가 '의료 AI 생태계 조성 및 사업 협력을 위한 업무 협약(MOU) 체결 후 기념 촬영을 하는 모습

 

SK㈜ C&C가 국내 대표 의료 기업들과 ‘의료 AI 얼라이언스(Alliance)’를 맺고 의료 AI 생태계 활성화에 나선다.

 

SK㈜ C&C(대표이사: 박성하, skcc.co.kr)는 23일, 국내 대표 의료 AI 기업인 ‘딥노이드, 루닛, 뷰노’와 의료 AI 생태계 조성 및 사업 협력을 위한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이날 밝혔다.

 

이날 협약식은 SK㈜ C&C 김완종 Digital New Biz 부문장, 윤동준 Healthcare그룹장, 딥노이드 김태규 전무이사, 루닛 장민홍 최고사업책임자, 뷰노 이예하 대표 등 관계자 1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경기도 분당 SK-u 타워에서 진행됐다.

 

이번 협약에 따라 4개사는 의료 AI 분야 글로벌 산업∙기술 트렌드 공유는 물론 의료 AI 시장 활성화를 위한 공동 세일즈∙마케팅을 위해 협력한다.

 

우선 협력 솔루션으로 ▲뇌질환(뇌출혈, 뇌위축) ▲흉부질환 ▲유방암 ▲척추질환 등 부위별 주요 질환 영상을 판독할 수 있는 각 사 인공지능 솔루션들이 선정됐다. 이들은 모두 국내 주요 의료기관에서 그 우수성이 입증된 국내 대표 의료 AI 솔루션들이다.

 

각 사별 의료 AI 솔루션을 종합해 의료 기관 맞춤형 의료 AI 패키지 상품 개발도 추진한다. 이렇게 되면 병원들은 필요에 따라 부위∙질환별 의료 AI 솔루션들을 언제든 쉽게 선택해 도입할 수 있게 된다.

 

의료 AI 얼라이언스 4개사는 사별 의료 AI 솔루션 협력 범위를 넓히며 국내 의료 AI 산업 활성화를 도모하고 시장 경쟁력도 제고한다는 계획이다. 각 사가 보유한 의료 AI 솔루션 간 호환성을 높이고, 의료기관 규모 및 전문 진료과목 등에 따라 차별화된 상품 구성을 위해 지속적으로 협력한다.

 

이외에도 각 사 구성원은 물론 외부 전문가 등으로 구성된 의료 AI 전문 협의체도 마련해 의료 AI 서비스 생태계 조성 및 확산을 위해 공동 노력하기로 했다.

 

SK㈜ C&C 김완종 Digital New Biz 부문장은 “의료 AI 얼라이언스를 통해 병원의 의료 AI 솔루션 선택 및 도입에 들어가는 시간과 비용이 크게 절약될 것” 이라며 “국내 대표 의료 AI 기업들과 함께 국내 의료 AI 산업 생태계를 공고히 하며 각 사의 의료 AI 기술 및 시장 경쟁력도 함께 키워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