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K C&C, 경기도·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과 손잡고 대·중소기업 상생 협력 클라우드 서비스 지원 사업본격 가동

- 판교클라우드데이터센터 클라우드 인프라는 물론 위탁 운영 서비스도 지원

- 기업별 최대 1,200만원…1년까지 무료 이용

- 상시 신청 가능매월 말 심사 거쳐 대상업체 선정



경기도내 중기·스타트업들은 클라우드 서비스를 지원 받을 수 있어 사업 관련 IT인프라 마련의 고민을 덜 수 있게 됐다. 

SK() C&C(사업대표 사장: 안정옥, www.sk.co.kr)는 경기도·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과 함께 하는 대·중소기업 상생 협력 클라우드 서비스 지원 사업을 본격화한다고 9일 밝혔다. 

이번 사업의 내용은 경기도내 스타트업 등 중소·벤처·사회적 기업 대상으로 연간 19억 상당의 클라우드 서비스 및 클라우드 교육을 무료로 제공하는 것이다.

기업별 최대 1200만원까지 지원 가능하며, 지원 기간은 서비스 이용일로부터 1년이다.

선정된 기업은 전문적인 DT기술이 없어도 SKC&C와 매니지드 서비스 사업자(MSP)의 도움을 받으면서 클라우드 서비스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지원 기업 구성원 대상의 클라우드 전문가 교육도 제공된다.

클라우드 아키텍쳐 설계 ▲클라우드제트 서버 ▲스토리지 ▲네트워크 ▲보안 기능 이론 및 실습 등으로 구성된 기초 과정은 오는 8월에, L4 서비스(Netscaler VPX) ▲보안장비(Fortigate) ▲방화벽(VPA) 기능별 모드 실습으로 구성된 심화 과정은 내년 3월에 진행할 예정이다. 

이번 사업은 중소기업은 물론 스타트업들의 빠른 사업화와 성장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스타트업들은 자신의 아이디어를 사업화하는데 가장 큰 고민으로 디지털 IT인프라와 서비스 개발 역량 확보를 꼽고 있다.

이에 따라 SK C&C는 판교데이터센터에서 서버·스토리지·네트워크·보안 등의 클라우드 인프라와 위탁 운영 서비스 지원 등 맞춤형 클라우드 서비스를 제공하며 스타트업·중소기업의 디지털 혁신을 뒷받침할 계획이다. 

본 사업 참여를 희망하는 기업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이 운영하는 이지비즈(http://www.egbiz.or.kr)에서 신청양식을 다운로드 받아 작성 후 온라인(zimba41@gbsa.or.kr) 또는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으로 우편·방문 접수하면 된다.

서비스 신청 전에 서비스에 맞는 아키텍처링·상품구성·컨설팅 지원에 대한 상담을 원하는 기업은 SKC&C 클라우드제트 서포트 포털(https://support.cloudz.co.kr)에 접속해 경기도 클라우드 지원사업 지원 상담 티켓 작성을 클릭 후 상담을 신청하면 된다.

신청 자격은 사업자등록증상 소재지·기업부설연구소 소재지가 경기도이며, 업력 3년이내의 스타트업 또는 중소기업 확인서 제출이 가능한 중소기업이다. 이제 막 창업한 기업들도 신청할 수 있다.

신청은 상시 가능하며, 매월 말 접수된 신청서를 바탕으로 적정성을 평가하고, 사업자 선정 결과를 통보한다. 국내법령에 저촉되는 불법적인 사업 등은 지원 대상에서 배제된다. 

SK C&C 신현석 플랫폼Operation그룹장은 “SK C&C 판교 클라우드 데이터 센터는 경기도 중소기업·스타트업들의 디지털 혁신 요람으로 자리매김할 것이라며 이들의 성장을 지원해 더 크고 강력한 디지털 산업 생태계를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클라우드 서비스 지원 신청 관련 내용은 SKC&C 유튜브 채널(www.youtube.com/skccsocial)에서도 확인해 볼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