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대문 칠하기 봉사활동에 참여한 구성원들이 기념사진을 찍는 모습.

SK C&C(대표 박정호 사장, www.skcc.co.kr)는 지난 20일부터 24일까지 5일간 경기도 성남시 수정구 수진동 인근 노후화된 지역을 찾아 ‘올망졸망 행복대문 칠하기’ 릴레이 봉사활동을 펼쳤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벽화그리기 봉사활동에는 SK C&C CV혁신사업부문 구성원 370여명이 성남시 대문그리기 전문봉사단들이 그려놓은 밑그림에 릴레이 방식으로 바탕칠부터 채색작업까지 참여해 수진동 일대 노후화된 마을 대문들을 행복이 가득한 대문으로 탈바꿈 시켰다. 

SK C&C 구성원이 낡은 대문에 새로운 페인트 칠을 하는 모습

이날 봉사활동에 참여한 60명의 구성원들은 수진동 인근에 위치한 마을을 돌며 원과 곡선 등 세련된 기하학적 모양의 형상에 낙타, 돌고래, 얼룩말 등의 아기자기한 동물 캐릭터를 그려 넣으며 대문 칠하기에 구슬땀을 흘렸다. 

SK C&C 김병두 SKMS 본부장은 “이번 봉사활동을 통해 수진동 일대를 지나가는 사람들이 밝고 따뜻해진 행복대문들을 보며 산뜻한 봄기운을 느꼈으면 좋겠다” 며 “앞으로도 성남 지역 곳곳의 노후화된 지역 환경을 개선시키는 사회공헌활동을 지속해 나갈 것” 이라고 말했다. 

한편 SK C&C는 지난 2010년부터 성남시 주요 지역을 찾아가 벽화그리기, 행복칼라 대문 칠하기 등의 봉사활동을 진행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