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강소 SW기업인 틸론, 새움소프트, 달리웍스 등과 ‘Cloud Z(클라우드 제트) SaaS 서비스 강화를 위한 기술 협력 MOU’ 체결

Cloud Z(클라우드 제트) SaaS서비스화 기술지원 및 공동 마케팅 추진

글로벌 멀티 클라우드 서비스를 이용한 국내 강소 SW 기업의 글로벌 SaaS 시장 진출 적극 지원 할 것



SK주식회사 C&C가 국내 강소 SW기업들과 클라우드 산업 생태계 조성을 본격화 했다.

SK C&C는 국내 강소 SW기업들과 함께 판교 클라우드 데이터 센터를 중심으로 Cloud Z(클라우드 제트) SaaS(Software as a Service) 상품 확대 및 해외 SaaS 시장 개척에 적극 나선다는 방침이다.

SK주식회사 C&C(사업대표: 안정옥, www.sk.co.kr) 9일 국내 강소 SW기업인 틸론, 새움소프트, 달리웍스 등 세 곳과 Cloud Z(클라우드 제트) SaaS 서비스 강화를 위한 사업 및 기술 협력 MOU를 연달아 체결했다고 이날 밝혔다.

SK(주) C&C는 해당 솔루션들의 Cloud Z(클라우드 제트) SaaS 서비스화를 위한 기술과 SaaS 상품 마케팅 및 글로벌 시장 진출을 지원할 방침이다.

이번 협력을 계기로 기업 전용 SaaS 마켓 플레이스 확대를 본격화하며 산업별로 요소 솔루션을 보유한 국내 SW기업 발굴에 적극 나선다는 계획이다.

이번에 MOU를 체결한 업체들은 ▲데스크톱 가상화 서비스(DaaS) 분야(틸론) 그룹웨어 솔루션 분야(새움소프트) 사물인터넷(IoT) 플랫폼 분야(달리웍스) 등 기업 솔루션 전문 업체들이다.

해당 솔루션들은 기업의 경영 및 생산활동,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통한 기업의 혁신을 지원하는 요소 솔루션들로 국내 뿐 아니라 글로벌 시장에서도 선호도가 높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틸론의 데스크탑가상화(DaaS, Desktop as a Service)솔루션은 2011년 출시와 함께 국내 공공·금융·유통·교육 등 다양한 산업분야에서 70,000명 이상의 고객을 확보하며 솔루션의 우수성을 인정받고 있다.

새움소프트의 기업용 그룹웨어 솔루션 오피스온은 이메일, 전자결재, 메신져 외에도 기업정보포탈, 웹·모바일 실시간 알림 등 특화기능을 제공하며 기업 고객 200여곳을 확보하는 등 외산 일변도의 그룹웨어 시장에서 선전하고 있다.

달리웍스의 사물인터넷 클라우드 플랫폼 서비스 씽플러스(Thing+) IoT 기반의 ▲데이터 수집데이터 분석 시각화규칙설정을 통한 자동제어 등을 한번에 지원하며 IoT 서비스를 최대 70%까지 저비용으로 빠르게 구축할 수 있어 국내를 넘어 이미 미국, 일본, 중국, 프랑스, 포르투갈 등으로 수출되고 있다.

SK C&C 신현석 Cloud Z사업본부장은 글로벌 SaaS 시장은 우리나라 IT기업들이 충분히 경쟁력을 발휘할 수 있는 신시장이다라며 앞으로도 기술력을 갖춘 강소기업들과 Cloud Z(클라우드 제트) 기반의 지속적인 SaaS 협력을 통해 글로벌 시장을 겨냥한 클라우드 생태계 조성에 적극 나서겠다.고 말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