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노그리드의 클라우드 서비스클라우드잇(Cloudit)’ 고객에 대한 관제서비스 제공

클라우드잇이 강점을 보이고 있는 공공, SMB 시장을 중심으로 사업 확대에 나설 것


SK인포섹이 국내외 클라우드 서비스 사업자와 잇달아 협력하며 보안 분야 국내 대표 클라우드 서비스 브로커리지(이하 ‘CSB’, Cloud Service Brokerage)로 자리잡기 위해 박차를 가하고 있다.

정보보안 전문업체 SK인포섹(www.skinfosec.com표 한범식)국내 토종 클라우드 서비스 사업자인 이노그리드(www.innogrid.com대표 조호견)와 클라우드 기반 사업 협력을 위한 업무제휴 협약을 맺었다고 7일 밝혔다.

이노그리드는 지난 2011년 국내에서는 처음으로 프라이빗(Private) 영역의 클라우드 컴퓨팅 서비스인클라우드잇(Cloudit)’을 선보이며 공공과 제조중소중견기업 시장에서 강점을 보이고 있다특히 올해부터 퍼블릭 클라우드 영역까지 확대 진출하며 CC인증 획득 준비 등 공공 사업 강화에 힘쓰고 있다.

이번 협약은 공공분야 사업 확대를 위해 클라우드잇의 정보보안체계를 강화하려는 이노그리드의 니즈와 클라우드 환경에서 관제 사업을 확대하겠다는 SK인포섹의 이해관계가 맞아 떨어져 성사되었다.

이로써 SK인포섹은 아마존의 AWS, SKC&C의 클라우드 제트 등에 보안관제서비스를 제공한데 이어 이노그리드의 클라우드 서비스인클라우드잇(Cloudit)’까지 보안사업을 확대한다.

SK인포섹은 올해 내로 퍼블릭과 프라이빗 영역의 구분없이 클라우드잇을 이용하고 있는 모든 고객을 대상으로 보안장비 및 가상화 영역에 대한 관제/운영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조봉찬 SK인포섹 SOC사업부문장(좌측)과 조호견 이노그리드 대표이사(우측)이 클라우드 기반 보안사업 업무제휴 협약을 하고 있는 모습


SK인포섹 통합보안관제센터(I-SOC, Intelligence Security Operation Center)에서 제공하는 관제/운영서비스는 클라우드 이용 환경에 대한 보안정책 수립 클라우드 내 보안 솔루션 구축 및 운영 클라우드 서버 대상 24 X 365 실시간 모니터링 및 위협분석 등이 있다.

조호견 이노그리드 대표이사는최근 기업들의 인식변화로 보안을 위해 클라우드로 전환하는 기업들이 증가 추세에 있다면서 정보보안 업계 1위 기업 SK인포섹과 함께 클라우드 보안서비스를 더욱 강화시켜 공공클라우드 시장은 물론 기업시장 정보보안에도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조봉찬 SK인포섹 SOC사업부문장은 국내 클라우드 컴퓨팅 시장의 태동기부터 사업을 시작하며 대표적인 클라우드 서비스 사업자로 성장해온 이노그리드와 협력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면서 클라우드잇이 강점을 보이고 있는 공공과 제조, SMB(Small Market Business) 시장을 중심으로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티스토리 툴바